HOME 산업 생활경제
아이엠뉴질랜드, 분유 가격 인하 결정…‘맘心 잡기' 총력
<아이엠뉴질랜드 제공>

[월요신문=유수정 기자] 뉴질랜드 수입 분유 아이엠뉴질랜드(대표이사 전준우)는 한국-뉴질랜드 FTA 관세인하로 인해 분유 가격인하를 결정 했다고 5일 밝혔다.

이에 따라 프로 분유의 소비자가격은 1캔(900g) 기준 4만2300원에서 3만5900원으로, 골드분유는 1캔(900g) 기준 3만7800원에서 3만1900원으로 약 15% 인하될 전망이다.

먹거리 불안감 증가로 인해 청정 국가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뉴질랜드산 분유가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이번 가격인하 정책으로 국내 브랜드와 가격차이가 좁혀져 선택의 폭이 넓어질 것이라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아이엠뉴질랜드 관계자는 “경제 불황 속 고객이 느끼는 가격 부담이 크다는 점과 한국-뉴질랜드 FTA 관세 인하를 함께 고려해 가격인하를 결정했다”며 “소비자를 위한 가격인하 혜택과 함께 뉴질랜드 고품질 분유를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뉴질랜드 청정지역에서 자연방목한 젖소의 원유로 제조되는 수입 분유 아이엠뉴질랜드는 유산균이 함유돼 배앓이와 아기의 소화력을 증진시키는데 도움을 주는 조제분유다.

유수정 기자  yu_crystal7@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