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생활경제 재계리서치
농심, 와사비 활용한 포테토칩 2종 선봬
(사진=농심)

[월요신문=유수정 기자] 농심은 와사비(고추냉이)를 활용한 포테토칩 신제품 2종을 출시했다고 7일 밝혔다.

이번에 새롭게 출시된 제품은 구운 소고기와 톡 쏘는 와사비가 어우러진 ‘비프&와사비맛’과 짭쪼름한 명란마요와 와사비가 더해진 ‘명란마요&와사비맛’이다.

‘비프&와사비맛’은 로스트비프맛에 와사비가 더해져 깊고 풍부한 맛을 느낄 수 있는 제품이다.

‘명란마요&와사비맛’은 명란마요네즈에 와사비를 넣어 짭쪼름하면서도 고소한 맛을 내는 것이 특징이다.

두 제품 모두 100% 생감자로 만들었으며, 생감자칩 위에 시즈닝을 뿌려 풍미를 강화했다.

이번에 출시된 제품은 편의점 전용 상품으로, ‘비프&와사비맛’은 CU에서 ‘명란마요&와사비맛’은 GS25에서 구매 가능하다.

농심 관계자는 “알싸한 와사비를 활용한 색다른 맛 조합으로 편의점 헤비 유저층인 1020 세대를 적극적으로 공략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한편, 농심은 장수 브랜드 포테토칩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다양한 변신을 꾀하고 있다. 포테토칩은 기존 오리지널 및 사워크림어니언 제품과 더불어 올 7월 참치마요맛과 매콤치킨맛을 새롭게 출시하며 브랜드를 확장했다. 여기에 이번 편의점 전용 제품 2종이 더해져 총 6종의 라인업을 완성했다.

유수정 기자  yu_crystal7@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