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생활산업 재계리서치
맥도날드, 5년간 지역사회에 기부한 행복의 버거 20만개 돌파
(사진=맥도날드)

[월요신문=유수정 기자] 맥도날드(대표이사 조주연)가 자사 사회공헌활동인 ‘행복의 버거’ 캠페인을 통해 지난 5년간 20만여개의 행복의 버거를 지역사회에 기부했다고 12일 밝혔다.

‘행복의 버거’ 캠페인은 우리 주변의 관심과 도움이 필요한 이웃과 지역사회의 발전을 위해 애쓰는 구성원에게 든든한 한 끼 식사를 제공하고자 지난 2013년부터 시작된 활동이다.

5년 동안 꾸준히 이어지며 맥도날드의 대표적인 사회공헌활동으로 자리잡은 ‘행복의 버거’ 캠페인은 가장 최근에는 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를 위해 보이지 않는 곳에서 노력하는 자원봉사자들을 위해 개최됐다.

맥도날드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의 공식 파트너사인 만큼 행복의 버거와 함께 맥도날드의 최고행복책임자(CHO, Chief Happiness Officer)인 로날드 맥도날드가 함께 찾아가 마술쇼와 게임 등 다채로운 즐길 거리를 제공한 것.

이번 캠페인까지 진행되며 맥도날드가 지역사회에 기부한 행복의 버거 수는 무려 20만개가 됐다.

조주연 한국맥도날드 대표는 “지난 5년간 ‘행복의 버거’ 캠페인을 통해 한국 사회의 다양한 이웃들에게 의미 있고 든든한 한 끼를 제공할 수 있었음을 기쁘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맥도날드는 관심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사랑을 실천하고 지역사회에 기여하는 기업이 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맥도날드는 2013년 10월 인천 지역의 아동보육시설에 행복의 버거 100인분을 전달한 것을 시작으로, 전국 아동복지시설의 어린이들, 병원에서 일상을 보내야 하는 어린이 환우와 가족들, 새터민 등에 매주 800여개의 행복의 버거를 전달해 왔다.

유수정 기자  yu_crystal7@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