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일반 경제 이슈
전경련, 일자리창출 등 5대 핵심사업 추진허창수 회장 “일자리는 기업이 할 수 있는 최고의 보답”
허창수 전국경제인연합회장이 13일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린 제57회 정기총회에서 개회사를 하고 있다.<사진=전경련>

[월요신문=임민희 기자] 전국경제인연합회(회장 허창수)가 13일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제57회 정기총회를 열고 ‘2018년 5대 핵심사업’을 발표했다.

전경련은 올해 ▲일자리 창출 ▲4차 산업혁명 선도 ▲저출산 대응 ▲신시장 개척 ▲통일경제 기반 조성에 주력할 계획이다.

우선 민간 일자리 창출을 위해 벤처 등 청년창업 활성화 정책과제를 발굴하고 일본 등 해외취업을 통한 청년 일자리 확대를 모색한다.

4차 산업혁명 민간특별위원회를 구성해 산업별 4차 산업혁명 대응방안도 강구한다. 선진국의 사례분석을 통해 저출산에 적극 대응하고 인도·인도네시아·베트남 경제계 미션단 파견으로 신시장 개척을 도모한다는 복안이다. 남북 교류 재개에 대비한 경제계 대응방안도 마련한다.

허창수 회장은 개회사에서 “지난해 전경련은 회장단 회의를 폐지하고 사무국 예산과 인력을 대폭 감축하는 등 많은 변화가 있었다”며 “어려운 상황속에서도 민간외교를 강화하고 평창올림픽에 힘을 보태는 등 국가와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 노력했지만 사회 각계의 신뢰를 회복하기에는 여전히 부족하다”고 말했다.

허 회장은 “올해는 혁신 성장을 위한 5대 사업을 추진해 우리 경제의 돌파구를 마련하는데 힘쓰겠다”며 “특히 일자리는 기업이 할 수 있는 최고의 보답이라는 생각으로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