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글로벌 글로벌
美 플로리다 고교서 총격사건 발생…17명 사망
(사진=AP/뉴시스)

[월요신문=최혜진 기자] 미국 플로리다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총기 난사로 17명이 사망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4일(현지시간) 현지 보안관인 스콧 이스라엘이 밝힌 내용에 따르면 이날 오후 플로리다 파크랜드의 마조리 스톤맨 더글러스 고교에서 퇴학생인 니콜라스 크루스(19)가 반자동 소총을 난사해 총 17명이 숨졌다.

이번 총격 사건으로 부상한 16명은 인근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CNN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해당 학교 출신이었으나 교칙 위반으로 퇴학당한 것으로 알려진 용의자는 반자동 소총인 AR-15를 이용, 최소 1시간 이상 교실 안과 밖을 오가며 학생 등을 마구 쏘았다.

용의자인 니콜라스 크루스는 평소 친구들과 잘 어울리지 않는 외톨이였으며, 여학생을 위협하는 등의 행동을 했던 것으로 파악됐으나 아직까지 정확한 범행 동기는 밝혀지지 않았다.

한편, 용의자는 사건을 벌이기 전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인스타그램에 권총으로 자신의 얼굴을 겨눈 사진을 올리거나 동물 살해 이야기를 포스팅 하는 등의 이상 징후를 보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