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전자․통신
삼성 갤럭시S9, 美 컨슈머리포트 평가서 1위Top5 모델 모두 삼성 제품이 이름 올려…애플 아이폰은 6~8위 기록
(사진=뉴시스 / 삼성전자 제공)

[월요신문=유수정 기자] 삼성전자의 전략 스마트폰 갤럭시S9과 갤럭시S9+(플러스)가 미국 대표 소비자 전문지 평가에서 상위 1~2위를 차지했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미국 소비자 전문지 컨슈머리포트는 지난달 갤럭시S9의 출시 이후 최신 스마트폰에 대해 평가한 결과 삼성 갤럭시S9, 갤럭시S9+가 각 81점을 받아 나란히 1, 2위에 올랐다고 13일(현지시간) 밝혔다.

갤럭시S8은 80점으로 3위를 기록했고, 갤럭시S8 액티브(79점), 갤럭시S8플러스(79점)가 그 뒤를 이었다. 갤럭시S8 시리즈를 합치면 삼성전자 제품이 Top5를 독차지한 셈이다.

컨슈머리포트는 갤럭시S9와 갤럭시S9+ 모델에 대해 스마트폰 전반적인 성능의 기준을 끌어올렸다고 평가했다. 특히 내구성은 물론 빠른 프로세서와 스테레오 스피커, 두 가지 생체인식을 결합한 ‘인텔리전트 스캔’ 등 편리한 보안 기능에 대해 우수함을 전했다.

특히 이들이 진행한 스마트폰을 떨어뜨리는 내구성 테스트의 경우 갤럭시S8시리즈 디스플레이가 50번 만에 심하게 고장난 것과 달리, 갤럭시S9는 100회를 낙하했음에도 불구하고 작은 흠집 외에는 별다른 이상이 없었다는 후문이다.

다만 사진 촬영 결과를 과도하게 선명하게 표현한다는 점과 전작에 비해 배터리 수명이 줄어든 점은 아쉽다는 평가를 내놨다. 이들의 자체 평가 결과에 따르면 갤럭시S9 배터리는 22.5시간, 갤럭시S9+는 24시간 지속했다. 이는 갤럭시S8(26시간), 갤럭시S8+(25.5시간)보다 다소 줄어든 수치다.

한편, 애플사의 제품의 경우 아이폰8플러스, 아이폰8이 79점을 기록해 6~7위를 자리했으며, 아이폰X은 78점으로 8위를 기록했다.

유수정 기자  yu_crystal7@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