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전자․통신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 KT 황창규 회장, 17일 경찰 소환
황창규 KT 회장<사진=뉴시스>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KT의 불법 정치자금 후원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내일(17일) 황창규 KT 회장을 피의자 신분으로 소환 조사한다.

16일 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따르면 경찰은 17일 오전 10시 서울 서대문구 미근동 본청으로 황 회장을 불러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에 대해 집중 조사할 방침이다.

지능범죄수사대 관계자는 “정치자금법 위반 혐의에 대한 법적 문제 사항 등을 종합적으로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황 회장은 2014년부터 지난해까지 국회 미래창조과학방송통신위원회(현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 소속 의원들에게 KT 법인자금을 불법 후원하도록 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 과정에서 KT 임원들이 회삿돈으로 대량 구입한 상품권을 현금으로 바꾸는 이른바 ‘상품권깡’ 수법을 통해 불법 정치자금 4억3000여만원이 흘러간 것으로 보고 지난해 말 수사에 착수했다. 경찰 관계자는 “최근까지 불법 정치자금 후원에 연루된 전·현직 임원들도 차례로 불러 조사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경찰은 지난 1월과 2월 두 차례에 걸쳐 KT 본사와 광화문 지사 사무실 등을 압수수색해 불법 후원과 관련된 자료를 확보했다. 경찰은 황 회장이 불법 정치자금 후원과 관련, 이를 지시하거나 보고받는 등 사건에 관여한 정황을 포착한 것으로 전해진다.

경찰은 황 회장에 대한 소환 조사를 마친 뒤 수사를 곧 마무리할 계획이다. 다만 황 회장의 진술 내용에 따라 추가 조사 가능성은 열어두고 있는 상태다.

한편, 황 회장은 지난 2월 조선일보와의 인터뷰에서 “정치인 후원금을 그런 식으로 내온 관행은 있었던 것 같다”며 불법 정치자금 조성 의혹에 대해 시인한 바 있다.

KT 관계자는 이번 황 회장 소환 조사와 관련, “경찰 조사에 성실히 임하겠다”는 공식 입장을 밝혔다.

고은별 기자  keb0522@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고은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