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의료․제약 재계리서치
유한양행 이정희 대표, IFC몰에 ‘뉴오리진’ 1호 매장 오픈 ‘외식업 진출’ 본격화
16일 서울 여의도 IFC몰에 문을 연 뉴오리진 1호 매장 전경<사진=유한양행>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유한양행(대표 이정희)이 만든 건강식품 브랜드 ‘뉴오리진’이 대형 쇼핑몰에 전문 매장을 열고 본격적인 소비자 공략에 나선다.

유한양행은 서울 여의도 IFC몰 지하 1층에 뉴오리진 콘셉트 스토어를 오픈한다고 16일 밝혔다. 앞서 지난달 29일 신세계 백화점 6개 지점에 팝업 스토어를 열며 단독 프리 론칭 한 데 이은 첫 정식 론칭이다.

회사 측에 따르면 뉴오리진은 본질을 잃어가는 식품에 대해 반성하고, 식품의 오리진(Origin)을 다시 찾아 식품을 식품답게 만든 유한양행의 프리미엄 건강식품 브랜드다.

약 60평 규모의 이번 콘셉트 스토어는 제품 판매 코너와 레스토랑 코너로 구성돼 있다. 이러한 콘셉트의 매장은 국내에서 보기 드문 형태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제약사에서 첫 시도하는 콘셉트의 사업”이라며 “1호 매장 오픈은 브랜드 인지도를 알리기 위한 차원”이라고 말했다.

뉴오리진 매장의 제품 판매 코너에는 뉴오리진이 직접 찾고 개발한 원료로 만들어진 홍삼, 녹용, 루테인, 프로바이오틱스, 비정제 소금 등 뉴오리진 제품을 구매할 수 있으며 건강식품 상담 공간도 마련돼 있다. 레스토랑 코너에서는 뉴오리진이 찾은 원료를 주재료로 활용해 샐러드, 샌드위치, 스프, 차, 무알코올 티 칵테일 등 다양한 메뉴를 선보인다.

뉴오리진이 레스토랑 코너를 운영하는 목적은 뉴오리진이 사용한 모든 원료가 자연 유래 재료임을 보여주기 위해서다. 화학 원료 또는 식품첨가물 등을 사용한 기존 제품과 차별화한 메시지를 고객에게 전달하고자 한다.

이번 1호 매장을 시작으로 유한양행은 뉴오리진 지점을 점차 확대해나갈 방침이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연내 지점을 몇 개 더 늘릴 계획”이라며 “다음 매장도 대형 복합몰 입점을 예상한다”고 설명했다.

한편, 유한양행은 이번 콘셉트 스토어 오픈을 기념해 대대적인 이벤트를 진행한다. 오는 29일까지 이어질 이벤트는 ▲건강식품 전 품목 10% 할인 ▲5만원 이상 구매 시 ‘뉴오리진 칼라하리 사막소금’ 증정 ▲30만원 이상 구매고객에게 DNA 유전자 검사권(15만원 상당) 증정 등으로 꾸며질 예정이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