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해운․항공
대한항공 직원연대, 18일 광화문서 3차 촛불집회
사진=대한항공 직원연대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일가의 경영 일선 퇴진을 요구하는 대한항공 직원들이 3차 촛불집회를 개최한다.

15일 대한항공 직원연대에 따르면 이들은 오는 18일 오후 7시30분 서울 광화문역 5호선 9번출구 세종로공원에서 ‘조양호 일가 및 경영진 퇴진 갑질 STOP 3차 촛불집회’를 연다.

앞서 대한항공 직원들은 지난 4일과 12일 1·2차 촛불집회를 진행해 조 회장 일가 및 경영진의 일선 퇴진을 촉구한 바 있다. 광화문에서 진행된 1차 집회에는 500여명이, 서울역 광장에서 이어진 2차 집회에는 악천후에도 불구하고 300여명이 넘는 인원이 모였다.

이번 3차 촛불집회에는 전·현직 대한항공 및 한진그룹 계열사 직원, 일반시민 등이 참석할 예정이다.

대한항공 직원연대는 직원들의 참여를 독려하는 한편, 사측의 채증을 막기 위한 유의사항 등을 공유했다. 대한항공 직원연대 측은 “다양한 퍼포먼스가 준비될 예정이니 많은 참여를 부탁 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집회를 시작으로 대한항공 직원연대는 갑질 근절 문화 캠페인 진행할 계획이다. 3차 집회 현장에서 대한항공을 상징하는 하늘색 리본 모양의 캠페인 기념품을 배포할 예정이다.

고은별 기자  keb0522@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고은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