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한국, 오늘(18일) 밤 스웨덴과 월드컵 첫 경기
신태용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 사진=뉴시스.

[월요신문=최혜진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이 18일 북유럽의 강호 스웨덴과 맞붙는다.

신태용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이 이날 밤 9시(한국시간) 러시아 니즈니노브고로드 스타디움에서 스웨덴과 월드컵 F조 조별리그 첫 경기를 치른다.

스웨덴과의 1차전은 한국 축구 대표팀의 사상 두 번째 원정 16강 진출을 위한 가장 중요한 경기다.

스웨덴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24위로 한국(57위)보다 33계단 높다. 역대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전적에서도 2승 2무로 앞서 있다.

북유럽 특유의 신체 조건을 바탕으로 높이와 파워를 겸비해 우리로선 힘겨운 승부가 예상된다. 

장현수 선수를 중심으로 한 우리 수비진이 상대 공격의 핵인 베리와 토이보넨의 공세를 얼마나 막아내느냐가 승부를 가를 것으로 보인다.

F조 1차전에서 멕시코가 독일을 1-0으로 꺾는 이변을 일으키면서 한국은 스웨덴을 잡고 승점 3점을 따내야 16강 진출 티켓을 확보할 수 있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