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스포츠 핫이슈 추적
프랑스, 크로아티아 4-2 꺾고 월드컵 우승... 20년 만에 정상 탈환
프랑스, 2018 러시아월드컵 챔피언. 사진=뉴시스.

[월요신문=최혜진 기자] 프랑스가 ‘동유럽의 복병’ 크로아티아를 꺾고 2018 러시아 월드컵 우승을 차지했다. 이로써 프랑스는 자국에서 열린 1998년 월드컵 이후 20년 만에 왕좌를 되찾았다.

프랑스는 16일(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월드컵 결승전에서 크로아티아를 4-2로 이겼다.

프랑스는 전반 18분 상대 공격수 만주키치의 자책골로 한 골 차 리드를 잡았으나 10분 뒤 크로아티아 페리시치가 강한 왼발슛으로 1-1 동점을 만들면서 승부를 원점으로 돌렸다.

하지만 행운은 다시 프랑스의 손을 들어줬다.

코너킥에서 페리시치의 핸드볼 반칙으로 페널티킥을 얻어낸 프랑스는 키커로 나선 그리즈만이 침착하게 득점을 성공시키며 전반을 2-1로 앞선 채 마쳤다.

후반에는 포그바의 왼발슛과 음바페의 강력한 중거리 슛으로 점수 차를 3점까지 벌렸다.

크로아티아는 상대 골키퍼 요리스의 실수로 한 골을 따라붙었지만 3경기 연속 연장 승부를 펼친 체력의 한계를 극복하지 못하고 준우승에 만족했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