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전자․통신
삼성전자, '청년 SW 아카데미' 설립…“5년간 1만명 육성”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삼성전자는 소프트웨어 경쟁력 강화를 통해 IT 생태계 저변을 확대하고, 청년 취업경쟁력 제고를 위해 ‘삼성 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SSAFY)’를 설립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는 지난 8월 8일 발표한 ‘경제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방안’의 후속 조치 중 하나다. 삼성전자는 소프트웨어 교육 경험과 노하우를 활용해 양질의 소프트웨어 교육을 지원함으로써 향후 5년간 1만명의 청년 소프트웨어 인력을 양성할 계획이다.

삼성전자는 이달 22일부터 11월 2일까지 2주간 아카데미 홈페이지를 통해 지원자를 모집할 예정이다. 만 29세 이하의 4년제 대학을 졸업한 미취업자는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최종 교육 대상자는 소프트웨어적 사고 역량을 검증하기 위한 적성 진단과 학습의지 및 열정을 확인하는 인터뷰를 거쳐 선발된다.

삼성전자는 소프트웨어 교육을 무상으로 지원하고, 교육기간 중 월 100만원의 교육지원비도 제공한다. 또한 개인 맞춤형 취업 컨설팅 서비스도 지원하며 성적 우수자들에게는 해외연구소 실습 기회도 부여한다.

교육기간은 12월 10일부터 1년간 2학기로 구성되며 지방에 거주하는 취업 준비 학생들을 고려해 서울, 대전, 광주, 구미 4개 지역에서 분산 진행된다. 체계적인 코딩 교육과 실무 중심의 프로젝트 수행 교육이 진행될 예정이다.

삼성전자는 청년 소프트웨어 아카데미 교육과정이 소프트웨어 분야 인력수급과 청년 취업 기회 확대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아카데미는 고용노동부가 후원하고 소프트웨어 교육분야에서 전문성을 가진 교육전문기업 멀티캠퍼스에 위탁 운영할 계획이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