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산업일반
김상조 위원장, 경총 창립 49년만에 최초 방문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한국경영자총협회를 찾았다.공정위와 경총은 21일 오전 서울 마포 경총회관 8층 회의실에서 공정거래법 개정 등과 관련한 논의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고 기업 발전 협력에 나설 것을 다짐했다./ 사진=뉴시스

[월요신문=안유리나 기자]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한국경영자총협회를 찾았다. 공정거래위원장이 경총회관을 방문한 것은 경총 설립 이후 49년 만에 처음있는 일이다. 

공정위와 경총은 21일 오전 서울 마포 경총회관 8층 회의실에서 공정거래법 개정 등과 관련한 논의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하고 기업 발전 협력에 나설 것을 다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상조 위원장, 손경식 경총 회장을 비롯해 김재신 공정위 경쟁정책국장, 김용근 경총 상근 부회장, 류기정 경총 전무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는 김 위원장과 손 회장의 기념 촬영 이후 비공개로 전환했다.

간담회를 마친 이후 회의장을 나온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은 "공정거래법과 관련해 설명 기회를 줘서 감사하고 형벌 조항의 정비를 포함한 여러 부문에 긍정적으로 평가해줘 감사하다"고 말했다. 

아울러 김 위원장은 "공정위의 노력이 기업 발전 위해 중요한 뒷받침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공정거래법 말고도 다른 정책, 법률도 정부 정책에 반영되도록 노력하겠다"고 설명했다. 

또한 "최저임금, 상법 등 재계 의견도 기억해 관련 부처에 전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실제로 경총은 주로 노사 문제를 다루지만 최근 기업지배구조 개편과 관련한 상법, 전속고발권 폐지 등과 관련한 공정거래법 등에 대해서는 재계의 입장을 대변하고 있다. 

손경식 회장은 이날 간담회 후 최저임금과 관련, 향후 계획에 대해 “요새는 공정거래위원회가 여러 경제문제에 있어 중심 부처이기에 부탁드린다”며 “공정거래법에서 형사처벌 문제는 완화하는 쪽으로 해서 바람직한 방향으로 해주셨다고 감사를 드린다”고 입장을 밝혔다. 

안유리나 산업 1팀 부장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ahnyurina@naver.com
재계. 생활유통. 식음료. 뷰티패션. 호텔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