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재계 재계리서치
효성, ‘2018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
효성이 27일 오전 마포 본사에서 열린 ‘2018년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식을 갖고 ESS(에너지 저장 장치) 수주 확대를 이끌어 온 효성중공업㈜ 오동우 부장을 올해의 효성인으로 선정, 상금 5천만원과 상패를 수여했다./사진=효성그룹

[월요신문=안유리나 기자]효성이 27일 오전 마포 본사에서 열린 ‘2018년 올해의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식을 갖고 ESS(에너지 저장 장치) 수주 확대를 이끌어 온 효성중공업㈜ 오동우 부장을 올해의 효성인으로 선정, 상금 5천만원과 상패를 수여했다.

오동우 부장은 태양광연계 ESS, 피크저감 ESS 시장을 집중적으로 공략해 국내 ESS 시장 점유율 1위 달성에 크게 기여한 공로를 인정 받았다. 

특히, 오 부장은 태양광 EPC업체, ESS투자사업자, 배터리 공급업체 등 다양한 사업 관계자들과 협력 관계를 구축하는 전략으로 수주 확대를 이끌었다. 효성중공업 ESS사업부문은 지난해 대비 약 500% 이상 성장한 매출이 기대된다.

이날 시상식에서는 ‘2018년 4분기 자랑스러운 효성인상’ 시상도 진행됐다. 효성은 기술 부문에 효성중공업㈜ 기전PU 김병권 차장, 연구 부문에 효성기술원 김경수 부장, 지원 부문에 베트남법인 이원선 부장을 선정하고 상금과 상패를 수여했다.

효성과 함께 성장을 이끌어 온 협력업체 한일차단기㈜, 신건설㈜에는 각각 ‘올해의 효성인상 특별상’ 상금 2천만원과 상패를 수여했다.

조현준 회장은 수상자들에게 “남다른 열정과 도전정신으로 좋은 성과를 올린 분들께 감사하다”며 축하 인사를 전했다. 이어 “새해에도 임직원 모두가 VOC(Voice of Customer, 고객의 목소리)를 반드시 실천해 고객이 무엇을 원하는지, 고객 가치를 높이기 위해 무엇을 해야 할지 적극적으로 모색하고 고객을 중심에 둔 자기혁신을 이루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안유리나 산업 1팀 부장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ahnyurina@naver.com
재계. 생활유통. 식음료. 뷰티패션. 호텔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