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재계
이재용 부회장, 기흥사업장 방문…“반도체 기술혁신” 강조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사진=삼성전자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4일 반도체 사업장을 방문해 미래 사업전략을 논의했다.

삼성전자에 따르면 이 부회장은 이날 오전 기흥사업장을 찾아 DS(반도체)부문 및 디스플레이 경영진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 부회장은 이 자리에서 “메모리 반도체 시장의 정체를 극복할 수 있는 지속적인 기술 혁신과 함께 전장용 반도체, 센서, 파운드리 등 시스템 반도체 사업경쟁력 강화를 추진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또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새로운 반도체 시장을 창조해 나가자”고 거듭 당부했다.

간담회에는 김기남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 진교영 메모리사업부장 사장, 정은승 파운드리사업부장 사장, 강인엽 시스템LSI사업부장 사장, 이동훈 삼성디스플레이 대표이사 사장 등이 참석했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