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회일반
편의점 도시락, 전자레인지 돌리면 세균 최대 99.9% 감소
사진=뉴시스.

[월요신문=장혜원 기자] 편의점 도시락을 전자레인지에 넣고 돌리면 세균 수가 최대 99.9%까지 감소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11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시보건환경연구원이 지난 8월 한 달간 서울 지역 편의점에서 도시락 20종을 구매해 실험한 결과 전자레인지에 조리 후 위생지표 세균수가 그 전보다 77∼99.9% 감소했다.

위생지표세균이란 식품의 제조, 보존, 유통 과정에서 식품 위생의 지표가 되는 세균수, 대장균군 등을 말하며 주변 환경이나 환경 중에 노출된 식품에 광범위하게 존재하기 때문에 검출된 세균수 만으로 건강에 직접적인 위해를 끼치지는 않는다.

전자레인지 조리 후 위생세균 감소 정도. 그래프=서울시.

전체 20개 제품 중 감소율별로 보면 95~99.999% 감소 13건, 90~95% 감소 2건, 85~90% 감소 2건, 80~85% 감소 2건, 77% 감소 1건으로 나타났다. 평균 감소율은 98.7%.

이번에 조사한 편의점 도시락 20종에서는 모두 대장균과 식중독균은 검출되지 않았다.

전수진 보건연구사는 “편의점 도시락은 일반적으로 표시사항에 전자레인지 조리를 권장하고 있다”며 “식품 고유의 맛과 위생을 고려해서 표시사항에서 권장하는 조리법에 따라 조리하고 드시기를 바란다”고 당부했다.

 

 

 

 

 

 

장혜원 사회. 연예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rain97@hanmail.net
사회. 연예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