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재계
이재용 부회장 “비메모리 사업 육성…일자리 창출 지속”
30일 오후 경기 화성시 삼성전자 화성캠퍼스 나노시티에서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왼쪽)이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와 대화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30일 “비메모리 분야인 시스템 반도체와 파운드리 사업을 미래 성장동력으로 육성시키겠다”고 말했다.

이 부회장은 이날 더불어민주당 홍영표 원내대표와 삼성전자 화성사업장을 방문, 반도체 생산라인을 함께 둘러봤다. 이 부회장은 반도체 투자를 위한 건의사항을 여당 측에 전달하는 한편, 지속적인 기술 혁신을 통해 현재의 위기를 극복하겠다는 의지를 전달했다.

이 부회장은 “위기는 항상 있지만 이유를 밖에서 찾기보다는 지속적인 혁신을 통해 반드시 헤쳐나가겠다”고 강조했다.

사회적 책임과 관련해서도 “일자리 창출은 (삼성전자의) 책임인 만큼 앞으로도 좋은 일자리를 많이 만들겠다”며 “중소기업과의 상생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홍 원내대표는 이 부회장에게 “반도체가 미래를 열어가는 데 얼마나 중요한 역할을 하는지 새삼 깨달았다”면서 “(삼성전자는) 반도체 분야에서 세계 1위 이룬 대한민국의 자랑스러운 기업”이라고 치켜세웠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