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재계 재계리서치
현대차그룹-현대차 정몽구 재단, 유망 사회적 기업 육성 지원
'H-온드림 데모데이’에 참가한 팀이 사업전략을 발표하고 있는 모습./사진 = 현대차그룹

[월요신문=지현호 기자] 현대차그룹과 현대차 정몽구 재단이 글로벌 사회적 기업 육성을 위한 대외 투자유치에 나선다.

21일 현대차그룹과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지난 20일 서울 중구 페럼타워에서 'H-온드림 데모데이'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국내 최대 규모의 사회적 기업 육성 프로그램인 H-온드림 사회적 기업 창업 오디션을 통해 육성된 유망 사회적 기업을 알리고 투자 유치를 지원하기 위한 장이다.

올해는 엑셀러레이팅 단계의 6개팀과 향후 성장이 기대되는 인큐베이팅 단계 3개팀 등 총 9개팀이 초청됐다.

특히 엑셀레이팅 단계의 6개 기업은 지난 3개월 간 크립톤, 임팩트스퀘어, 크레비스파트너스 등 기업 성장 전문 기업의 집중적인 멘토링을 통해 사업 역량을 크게 높였고, 이날 사업현황과 계획 발표를 통해 향후 성장 가능성을 적극 홍보하며 투자유치에 나섰다

현대자동차그룹 관계자는 “올해로 8년째를 맞는 H-온드림사회적 기업 창업 오디션과 이를 통해 육성한 사회적 기업이 최근 사회문제 해결과 일자리 창출에 큰 성과를 내고 있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투자유치행사, 사회적 기업의 제품 판매 채널 확대 등 프로그램을 더욱 발전시킬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현대자동차그룹과 현대차 정몽구 재단은 2012년부터 H-온드림사회적 기업 창업 오디션 프로젝트를 통해 7년 간 총 140억원 규모의 지원금과 멘토링을 제공했다. 또 208개팀의 창업을 도와 1400여개의 일자리를 창출했고, 지난해 기준 지원 기업들의 총 연매출액은 450억원에 달한다.

지현호 산업 2팀 팀장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ho0520@wolyo.co.kr
건설. 철강. 중공업. 자동차. IT. 전자. 항공. 공기업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