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 클릭 연예
‘미쓰백’ 김시아, SAFF 여우주연상 수상..."꿈만 같고 믿기지 않아"
사진=미스틱엔터테인먼트.

[월요신문=윤소희 기자] 아역배우 김시아가 국제영화제에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12일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김시아는 지난 2일부터 8일까지 이집트에서 열린 ‘제3회 샤름 엘 셰이크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SAFF)’에서 영화 ‘미쓰백’으로 첫 여우주연상을 받았다.

‘샤름 엘 셰이크 아시아 필름 페스티벌’은 이집트와 세계의 여러 나라들 사이의 문화 예술적 교류의 통로를 열고 더 깊은 문화간 지식 증진을 목표로 하는 영화제로 아시아 26개국의 58편의 영화가 상영됐다. 이번에 상영된 ‘미쓰백’을 통해 김시아를 향한 관객들과 영화 관계자들의 뜨거운 호평이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영화 ‘미쓰백’에서 한지민과 호흡을 맞춘 김시아는 방치와 폭력을 일삼는 아동학대의 음지에서 탈출하려는 소녀 ‘지은’ 역을 맡아 섬세한 감정 표현과 뛰어난 연기력으로 평단의 극찬을 받았다.

김시아는 소속사를 통해 “상을 받았다는 것이 꿈만 같고 수상했다는 사실이 잘 믿기지 않는다”며 “제가 지은이를 연기할 수 있게 도와주신 모든 분들께 정말 감사 드리고 앞으로도 열심히 연기하는 배우가 되겠다”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한편 김시아는 영화 ‘우리집’, ‘클로젯’ 등을 통해 활발한 연기 활동을 선보일 예정이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