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해운․항공 재계리서치
제주항공 “인천~오사카 노선 취항 10주년…1만2700회 운항”
사진=제주항공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제주항공의 첫 국제선 정기편인 인천~일본 오사카 노선이 오는 20일로 취항 10주년을 맞는다.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은 인천~오사카 노선 취항 이후 지난달까지 모두 1만2700여회를 운항해 210만6000여명을 수송했고, 평균 탑승률은 80% 후반대를 기록했다고 18일 밝혔다.

앞서 제주항공은 2009년 3월 20일 인천~오사카 노선에 주7회 일정으로 처음 정기노선을 운항하며 본격적인 국제선 운항 시대를 열었다.

취항 첫해에 7만3000여명이 탑승한 것을 시작으로 취항 7년 9개월만인 2016년 12월에 탑승객 100만명을 돌파했다. 이후 2년만인 지난해 12월에 탑승객 수가 200만명을 넘어서며 탑승객 100만명 수송 기간을 빠르게 줄였다.

특히 지난해에는 이 노선의 연간 탑승객 수가 51만5800여명에 달해 처음으로 50만명을 넘어섰다. 이는 취항 첫 해에 비해 7배 이상 증가한 수치다.

이처럼 탑승객이 늘면서 지난 10년간 연평균 약 24% 수준의 높은 여객수송 성장률을 이어가고 있다. 공급석 역시 2009년 11만9000여석에서 지난해 55만5000여석으로 4.6배 이상 증가했다.

취항 노선도 인천을 비롯해 김포와 김해, 청주와 무안 등 전국 5개 공항에서 주59회 운항하며, 오사카에 취항하는 국적 8개 항공사 중 가장 많은 노선망을 갖추고 있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인천~오사카 노선은 제주항공의 첫 번째 국제선 정기노선이라는 상징성과 함께 제주항공의 성장을 이끄는 대표 노선이 됐다”며 “가장 편리한 일정으로 여행의 만족도를 높이겠다”고 말했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