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해운․항공 재계리서치
제주항공, 지방발 국제선 4곳 신규 취항…“거점 다변화 추진”
사진=제주항공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제주항공(대표이사 이석주)이 2019년 하계 운항 기간 국내 거점 공항 확대 전략에 따른 지방 출발 국제선을 확대한다. 또 여행 형태 변화에 따른 해외 중소도시 노선 개척에도 속도를 낸다.

제주항공은 이 같은 계획에 맞춰 오는 31일 무안국제공항에서 도쿄(매일)와 마카오(주3회, 화·목·일요일), 4월 1일 블라디보스토크(주4회, 월·수·금·토요일)에 신규 취항한다고 25일 밝혔다.

이에 따라 무안국제공항에서 취항하는 국제선은 오사카와 다낭, 방콕, 타이베이, 세부와 코타키나발루를 포함해 모두 9개로 늘어났다.

또 오는 5월 10일에는 인천국제공항에서 시즈오카(주3회, 월·수·금요일)에 취항하고 2017년부터 운항을 시작한 마쓰야마는 운항횟수를 현재 주4회보다 늘리는 것도 검토하고 있다. 최근 소도시를 여유롭게 둘러보는 것을 선호하는 여행자들이 늘어나는 점을 고려한 결정이다.

지금까지 결정된 취항지를 포함하면 제주항공은 아시아태평양지역 43개 도시, 71개의 정기노선을 보유하게 된다. 그리고 일본은 취항 도시가 9개가 되고 노선 역시 19개로 늘어난다.

제주항공은 “이 같이 확정된 계획 이외에 지난 2월 운수권을 받은 부산~싱가포르를 비롯해 추가로 신규 취항과 증편을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