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공기업 재계리서치
봄 나들이 기차로…'코레일톡' 카쉐어링 연동 확대코레일-그린카, 141개역 649곳 서비스
사진 = 코레일

[월요신문=지현호 기자] 코레일과 그린카가 열차 예약 어플 '코레일톡'을 통한 카쉐어링 서비스 확대에 나섰다. 전국에서 열차승차권, 숙박, 카쉐어링까지 한 번에 가능해진 것이다.

1일 코레일(사장 손병석)은 자동차공유 업체 그린카와 제휴해 스마트폰앱 코레일톡으로 예약할 수 있는 카쉐어링 서비스를 전국 141개역으로 확대했다고 밝혔다.

코레일톡은 열차 승차권부터 숙박까지 한 번에 예약할 수 있는 종합 여행정보서비스다.

이번 협약으로 전국 19개 역에서만 가능했던 카쉐어링 서비스는 전국으로 확대됐다. 코레일은 141개역 500m 내외 649곳 ‘그린카존’을 마련, 기차에서 내려 바로 차량을 빌리고 반납할 수 있게 했다.

이용 방법은 코레일톡으로 승차권을 구매한 후 ‘제휴상품’ 메뉴에서 연동된 그린카 앱을 통해 원하는 차종과 위치, 사용 시간을 선택하면 된다. 단 카쉐어링을 이용하려면 그린카 회원가입을 해야 한다.

손병석 코레일 사장은 “코레일톡으로 카쉐어링, 렌터카, 입장권, 숙박 등 여행에 필요한 모든 예약을 한 번에 할 수 있도록 추진하고 있다“며 ”여행 트렌드 변화에 맞춰 더욱 편리하고 쾌적한 기차여행이 되도록 새로운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이겠다“고 전했다.

지현호 산업 2팀 팀장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ho0520@wolyo.co.kr
건설. 철강. 중공업. 자동차. IT. 전자. 항공. 공기업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