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공기업 재계리서치
손병석 코레일 사장, 벽지노선 활성화 추진산간마을 철도교통 연계성 강화
손병석 코레일 사장(가운데)이 지난 27일 아우라지역을 방문해 정선아리랑열차 기관실에 탑승해 벽지노선 운영현황을 점검했다./사진 = 코레일

[월요신문=지현호 기자] 손병석 코레일 사장이 보편적 철도서비스 제공을 위한 벽지노선 활성화에 나선다.

28일 코레일에 따르면 손병석 사장은 지난 27일 오후 강원지역 민둥산역, 태백영, 아우라지역을 방문해 벽지노선을 운행하는 무궁화호 열차와 정선아리랑열차에 직접 탑승했다.

이번 방문은 벽지노선 활성화 방안 모색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손병석 사장은 “지속적 인구감소에 따른 근본적 적자구조 등 노선 운영의 한계가 있지만, 벽지주민의 교통편익 향상을 위해 쉼없이 노력하는 것이 공공철도의 기본 책무”라며 “지역과 상관없이, 철도를 이용하는 데 그 누구도 소외되지 않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코레일은 벽지노선 활성화를 위해 ▲이색적인 철도관광서비스 개발 ▲철도 테마파크 조성 ▲철도를 중심으로 공공형 택시 및 버스 등과의 복합연계교통망 구축 ▲벽지노선에 적합한 저비용고효율의 경량운송차량 개발 등을 추진키로 했다.

한편 코레일은 2013년 전국 5대 철도관광벨트를 조성해 연평균 11만명이 이용하는 관광열차를 개발한 바 있다. 코레일은 이를 통해 500억원의 지역경제 생산유발, 600명 이상의 일자리창출을 이뤄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

지현호 산업 2팀 팀장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ho0520@wolyo.co.kr
건설. 철강. 중공업. 자동차. IT. 전자. 항공. 공기업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