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증권 재계리서치
NH투자증권, 디렉셔널과 ‘P2P 주식대차 서비스’ MOU‘블록체인 기반 P2P(개인투자자간) 주식대차 플랫폼’ 공동 개발 추진
(왼쪽부터) 정지원 디렉셔널 대표이사와 안인성 NH투자증권 WM Digital본부장이 20일 NH투자증권 본사에서 열린 업무협약식에서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 사진=NH투자증권

[월요신문=고병훈 기자] NH투자증권(대표 정영채)이 핀테크 기업 디렉셔널(대표 정지원)과 블록체인 기반 ‘P2P 주식대차 서비스 협력 및 디지털 자산관리 비지니스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양사는 혁신금융서비스로 지정된 ‘블록체인 기반 P2P(개인투자자간) 주식대차 플랫폼’ 서비스 개발을 위한 공동 컨소시엄구성 및 서비스 활성화, 그리고 디지털자산관리 비즈니스 등의 추진을 함께 협력키로 했다.

디렉셔널은 금융위에서 주관하는 금융규제 샌드박스 ‘혁신금융 서비스’로 지정된 핀테크 전문기업이다. 블록체인 기반의 P2P 주식대차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한다.

디렉셔널의 P2P 주식대차 플랫폼 서비스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개인 주식 투자자들이 직접 주식을 대여 또는 차입할 수 있는 서비스다. 이용자가 디렉셔널 플랫폼을 통해 대차거래를 하면 NH투자증권은 계좌관리, 공매도 서비스, 리스크 관리 등을 지원하는 구조다.

개인투자자들도 다양한 투자전략을 구사하기 위해서는 주식대차와 공매도가 필요하다. 그 동안 주식대차 시장에서 개인투자자가 참여할 수 있는 기회가 제한적이었다. 양사는 해당 서비스를 통해 공매도에서 소외된 개인투자자들을 공매도 시장으로 끌어올 수 있다는 기대가 높다.

안인성 NH투자증권 WM 디지털본부장 안인성 상무는 “P2P 대차플랫폼에 참여하는 개인투자자들의 편의성 제고 및 투명하고 안전한 거래가 이루어지도록 주식대차 플랫폼을 더욱 개선 및 강화해 갈 계획이며, 시장에서 NH투자증권이 디지털 자산관리 서비스의 선도적인 지위를 확보할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 기술협력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최적화된 디지털 자산관리 플랫폼을 제공할 수 있도록 양사가 함께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고병훈 경제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nwnqkddj3@naver.com
금융지주. 은행. 보험. 증권. 카드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