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청와대․정부
日 "文 대통령 수출규제 철회 요구 거부"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 8일 청와대 여민관에서 열린 수석·보좌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월요신문=성유화 기자] 일본 정부는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 일본에 촉구한 수출규제 강화 조치를 철회해야 한다며 양국 협의 요구를 9일 공식 거부했다.

일본 정부 대변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官房)장관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이번 조치는 수출 관리에 필요한 국내운용의 시정”이라며 “협의의 대상이 아니다. 철회할 것이 아니다”라고 문 대통령의 요구를 거부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 8일 청와대에서 주재한 수석·보좌관 회의를 통해 “(일본의 무역제한조치로) 한국기업들에 피해가 실제로 발생할 경우 우리 정부로서도 필요한 대응을 하지 않을수 없을 것”이라며 일본 측의 조치 철회와 양국 간 협의를 촉구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세코 히로시게 일본 경제산업상도 9일 국무회의 후 기자회견에서 한국에 대한 수출 규제 강화에 대해 "협의의 대상이 아니다"라고 강조했다.

세코 경제산업상은 "수출관리를 적절히 시행하기 위한 국내 운용의 재검토"라며 "철회를 생각하지 않는다"고 못 박았다.

다만 외교부는 외교적 협의와 일본의 자발적 철회를 계속 촉구해나가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인철 대변인은 이날 정레브리핑을 통해 "양측 정부 간의 상호대응은 한일관계에 바람직하지 않기 때문에 이를 외교적으로 막고자 상호 협의를 하고, 우선 일본이 자발적으로 이러한 조치를 철회하도록 촉구했던 것"이라고 설명했다.

한국시간으로 오는 10일 새벽 스위스 제네바에서 세계무역기구(WTO) 상품무역이사회가 열린다. 우리 정부는 이 이사회에서 일본의 조치에 대한 우리 입장을 공식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성유화 정치. 사회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bghk8609@hanmail.net
정치. 사회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