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 클릭 연예
배우 강한나, 연극 관람태도 논란…다른 관객 방해 사과
사진=뉴시스, 강한나 인스타그램 화면 캡쳐

[월요신문=윤소희 기자] 배우 강한나가 연극을 관람하며 보인 행동으로 다른 관객을 방해했다는 지적에 대해 사과했다.

강한나는 16일 이른 오전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연극 '프라이드' 관람 중 자신이 한 행동에 대한 사과 글을 게재했다.

그는 "극 중에서 웃음이 날만한 장면이 아니었지만 웃었던 부분, 극 중 사진기가 객석 쪽 좌석을 향했을 때 브이를 한 부분이 함께 공연을 관람하셨던 관객분 공연 관람에 지장을 드리고 불편을 드린 것 같아 죄송하다"고 밝혔다.

강한나는 또 "관객분들께서 공연을 보시기 불편하게 만들어드린 것에 대해 어떤 이유를 막론하고 진심으로 죄송하다"며 "말씀해주신 것처럼 그러한 행동이 무대에 서신 배우님들께도 방해가 됐을 수 있기 때문에 배우님들께도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그러면서 "'프라이드'는 웃고 또 울며 본 정말 좋은, 깊은 울림이 있는 공연이었다. 성숙한 관람 매너에 대해 제대로 숙지하고 반성하겠다"고 덧붙였다.

강한나는 지난 15일 오후, 배우 손석구·오혜원 등과 함께 김주헌이 공연하는 연극 '프라이드'를 보러 갔고 이날 밤 인증 사진을 올리기도 했다. 이들 모두 현재 방송 중인 tvN 월화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에 출연하는 배우들이다.

앞서 온라인 상에서는 강한나가 케이블 채널 tvN 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 배우들과 연극 '프라이드'를 관람하면서 몰입에 방해되는 행동을 했다는 지적이 제기된 바 있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