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 클릭 연예
구혜선·안재현, 이혼 위기? "이혼 서류만 남았다"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월요신문=안지호 기자] 배우 구혜선·안재현 부부가 이혼 위기에 처한것일까

구혜선은 18일 새벽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합니다"라는 충격적인 내용의 글을 게재했다.

이어 구혜선은 "다음주에 남편측으로부터 보도기사를 낸다고 하여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진실되기를 바라며"라고 덧붙였다.

사진=구혜선 인스타그램

구혜선은 또 안재현과의 문자내용을 공개하기도 했다. 내용으로는 "합의 서류만 남아있다"며 "더이상의 만남은 의미가 없다"는 안재현 측의 단호한 입장의 내용이 담겨있다. 이에 구혜선은 "이혼에 대한 책임을 보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두 사람의 소속사 HB엔테테인먼트 측은 18일 "해당 내용을 확인 중이다"고 입장을 밝혔다.

한편, 구혜선과 안재현은 KBS 2TV 드라마 '블러드'를 통해 만난 인연으로 지난 2016년 갑작스레 결혼했다. 결혼 후 tvN '신혼일기'에 함께 출연하면서 달달한 신혼생활을 보여주기도 했다. 이밖에 안재현이 방송에서 자주 아내 구혜선을 언급하며 애정을 과시해온 터라 두 사람의 이혼 소식은 팬들에게 충격으로 다가오고 있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