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자동차 재계리서치
기아차, 2020년형 스포티지 출시…고객 선호 편의사양 확대
2020년형 스포티지./사진 = 기아자동차

[월요신문=지현호 기자] 기아자동차가 외관과 편의사양을 강화한 스포티지 연식변경 모델을 내놨다.

19일 기아차는 외관에 유광 크롬을 적용해 고급감을 높이고 고객 선호도가 높은 편의사양을 확대 적용한 ‘2020년형 스포티지’ 판매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2020년형 스포티지는 라디에이터 그릴과 전면, 측면, 후면 가니쉬 등에 유광 크롬을 적용했다. 또 전 좌석에 시트 벨트 리마인더(SBR, Seat BeltReminder)를 기본 적용하고 운전석 자동쾌적 제어를 신규 채용했다.

주력트림인 프레스티지 트림에는 고객 최선호 사양인 1열파워/통풍시트, 2열히티드 시트, 하이패스 시스템(ETCS) 등을 기본화 했다. 디젤 엔트리 트림인 트렌디 트림에도 주요 편의사양 패키지인 내비게이션, 드라이브 와이즈, 스타일 패키지 등을 옵션으로 고를 수 있도록 했다.

판매가격은 가솔린의 경우 2342만~2916만원, 디젤은 2430만~2965만원으로 책정했다.

기아차 관계자는 “2020년형 스포티지는 준중형 SUV 고객이 원하는 성능, 공간, 편의사양을 모두 갖춘 최고의 SUV”라며, “고객의 니즈를 반영한 2020년형 출시를 통해 최고의 만족감을 선사 할 것”이라고 전했다.

지현호 산업 2팀 팀장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ho0520@wolyo.co.kr
건설. 철강. 중공업. 자동차. IT. 전자. 항공. 공기업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