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전자․통신 재계리서치
삼성전자 ‘2019 드림락서’ 강릉서 스타트…중고생 2천명 참석
사진=삼성전자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삼성전자와 각 시도교육청이 함께 주최하는 ‘2019 드림락(樂)서’가 23일 강원도 강릉 아이스아레나에서 올해 여정을 시작했다.

2013년 시작해 올해 7회째인 드림락서는 삼성전자의 대표 사회공헌활동 중 하나로, 전국 청소년들에게 진로탐색 기회를 제공하기 위한 프로그램이다. 매년 2만4000여명의 학생들이 참가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는 강원도 12개 시군, 40개 중·고등학교에서 학생과 교사 등 200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드림락서는 삼성전자의 사회공헌 비전인 ‘함께 가요 미래로! Enabling People’의 취지에 맞춰 ‘ME래 인재 페스티벌’이란 주제로 진행한다. 기술발전을 통한 미래 사회 변화를 체험해보고 미래 사회 주인공인 ‘나’의 관심과 재능을 알아보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1부 진로체험박람회에서는 기존의 기업·정보·기술 중심에서 벗어나 사람·역량 중심으로 나의 관심과 성향에 따라 체험을 할 수 있게 꾸며졌다. 토크콘서트 형태로 진행된 2부에서는 로봇 디자이너인 엄윤설 A로봇 대표, 카카오프렌즈 캐릭터 디자이너인 권순호 작가, 임직원 강사로 나선 이민영 삼성전자 생활가전사업부 프로의 강연이 이어졌다.

드림락서는 강릉을 첫 시작으로 10월까지 구미·광주·여수·경주 등 전국을 순회하며 총 14횟 실시할 예정이다.

박용기 삼성전자 사회공헌단장 부사장은 “드림락서는 삼성전자와 각 지역 교육청이 함께 청소년들이 꿈을 찾을 수 있도록 도와주기 위해 마련된 종합 진로탐색 페스티벌”이라며 “미래 사회의 주인공인 청소년들이 다양한 꿈을 찾고 그 꿈을 이루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