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해운․항공 재계리서치
대한항공, 4일부터 인천~브루나이 노선 공동운항 시행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대한항공은 오는 4일부터 로얄 브루나이항공과 인천~브루나이 노선에 대해 공동운항을 시행한다고 2일 밝혔다.

공동운항은 상대 항공사의 좌석을 자사의 항공편명으로 판매해 운항편 확대 효과를 거두는 항공사 간 제휴방식이다. 이번 공동운항은 대한항공이 로얄 브루나이항공의 인천~브루나이 운항노선에 판매사로 참여하는 방식이다. 대한항공은 인천~브루나이 노선을 직접 취항하지 않고도 실질적인 노선 확대 효과를 기대할 수 있게 됐다.

이번 공동운항 시행을 통해 대한항공은 로얄 브루나이항공이 주 4회(화·목·금·일) 운항하는 인천~브루나이 노선을 대한항공 편명으로 판매할 수 있게 된다. 대한항공 공동운항편 항공권을 예매한 고객은 대한항공의 편리하고 신뢰성 높은 예약·발권 서비스를 누리는 한편 스카이패스(SKYPASS) 마일리지도 적립할 수 있게 된다.

원시 자연의 생태계를 간직해 ‘아시아의 허파’라고 알려진 브루나이는 국토의 85%가 숲과 삼림지대다. 한국과 브루나이 양국 간 건설 및 에너지 분야에서의 안정적인 경제교류를 기반으로 향후 지속적인 산업 관련 인적교류 확대도 기대된다.

한편, 대한항공은 현재 델타항공·에어프랑스 등 스카이팀 회원사를 비롯해 전 세계 총 35개 항공사와 모두 950개의 노선에 대해 공동운항을 하고 있다. 지속적인 공동운항 확대로 고객들에게 보다 편리하고 다양한 스케쥴과 선택권을 제공해 나갈 계획이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