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일반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 명절 앞두고 나눔에 앞장
손태승 우리금융그룹회장 겸 우리은행장(오른쪽)이 김필수 구세군 사령관과 지난 9일 우리금융그룹 본점에서 'WOORI 희망상자 전달식' 이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우리은행

[월요신문=윤주애 기자]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이 추석 명절을 맞아 지역사회 소외이웃이 풍성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도록 나눔 행사에 앞장섰다.

손 회장은 지난 9일 우리금융그룹 본점에서 김필수 구세군 사령관 등과 함께 식료품 등으로 채워진 ‘WOORI 희망상자’ 전달식을 가졌다. 손 회장은 우리은행장을 겸직하고 있다.

WOORI 희망상자 지원 사업은 우리은행 창립 120주년을 맞아 연중 실시하고 있는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이다.

우리금융그룹은 제철 과일과 간편식 등으로 채워진 WOORI  희망상자를 명절 분위기를 누리기 어려운 이웃에게 제공하고 있다.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설 명절에도 WOORI  희망상자 2300개를 독거노인과 저소득 가정에 전달했다. 이번 추석에는 전체 1억원 상당의 희망상자 1440개를 120개 사회복지시설에 전달했다.

손태승 우리금융그룹 회장은 “WOORI 희망상자가 소외된 이웃에게 희망과 용기를 전하는 메신저 역할을 하길 바란다”며 “우리금융그룹은 기업의 사회적 역할과 책임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윤주애 경제부 팀장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yjuae@naver.com
금융. 은행. 보험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