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일반 경제 이슈
[현장] 윤석헌 “자영업자 경영컨설팅, 관계형 금융의 출발점 될 것”‘신한 SOHO 성공지원 센터’ 개소식 참석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1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역삼동 신한은행 강남별관에서 열린 ‘신한 SOHO 성공지원센터’ 개소식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 사진=고병훈 기자

[월요신문=고병훈 기자]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10일 “자영업자 경영컨설팅은 자영업자와 은행이 상생하는 관계형 금융의 출발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윤 원장은 이날 오후 서울 강남구 신한은행 별관에서 열린 ‘신한 소호(SOHO) 성공지원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자영업자에 대한 내실있는 컨설팅 지원을 당부하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국내 자영업자는 지난 6월 말 기준 685여만명으로 일자리의 25%를 차지하는 우리 경제의 중요한 축”이라며 “은행의 주요 고객으로 자리 잡을 수 있는 자영업자의 경영애로는 은행의 건전성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윤 원장은 “최근 은행권의 자영업자 경영컨설팅이 양적·질적으로 성장하고 있어 매우 고무적”이라며 “자영업자에 대한 상권분석, 마케팅, 업종전환 등 다양한 형태의 컨설팅이 제공되고 있고 자영업자들이 준비된 창업에 나설 수 있도록 7~8주간의 장기 교육프로그램 지원도 이뤄지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그는 “이번에 문을 여는 3곳의 신한 SOHO 성공지원 센터는 자영업자가 언제든 방문해 해결방안을 처방받을 수 있는 응급상담체계의 역할을 하게 된다”며 “선배 자영업자로 구성된 멘토단이 노하우를 후배에게 전수함으로써 자영업자 컨설팅의 선순환 모델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 원장은 개소식 이후 신한은행 관계자와 경영컨설팅 자문위원을 만나 컨설팅 지원체계와 성과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또 멘토단 참여 자영업자들과 간담회를 열어 컨설팅 지원 효과 및 애로사항 등 현장 목소리를 청취했다.

한편, 신한은행은 이날 신한 SOHO 성공지원 강남센터를 비롯해 서울 중부센터(중구 서소문동), 남부센터(금천구 독산동) 등 3곳을 동시에 개소했다. 이곳에서는 경영 관련 애로사항을 겪고 있는 자영업자와 창업을 준비 중인 예비 자영업자를 대상으로 금융·경영·상권·창업 관련 상담과, 외부 전문가를 통한 전문컨설팅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날 개소식에 참석한 진옥동 신한은행장은 “신한은행은 지금까지 자영업자를 위한 각종 금융지원뿐만 아니라 신한 SOHO사관학교, 성공 두드림 프로그램, 신한 두드림 스페이스 등을 통해 비금융 분야에 대한 지원도 지속적으로 강화해왔다”며 “이번에 오픈하는 신한 SOHO 성공지원 센터는 자영업자 경영지원에 대한 Total 플랫폼이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고병훈 경제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nwnqkddj3@naver.com
금융지주. 은행. 보험. 증권. 카드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