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IT․게임
[지스타 2019] 펄어비스, ‘섀도우 아레나’ 등 신작 4종 트레일러 공개정경인 대표 “신작 통해 가능성·혁신 도전”
김광삼 펄어비스 '섀도우 아레나' 총괄 PD가 14일 오후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한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에서 신작 게임에 대해 소개하고 있다./사진=고은별 기자

[월요신문/부산=고은별 기자] 펄어비스가 14일 부산 벡스코에서 개막한 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 2019’에서 신작 4종의 트레일러 및 게임 정보를 공개했다.

모든 신작 트레일러 영상은 자체 게임 엔진을 활용해 촬영한 인게임 영상이다. 펄어비스는 올해 지스타 B2C관에 단일 회사로는 가장 큰 200부스를 마련, 유저와의 직접 소통에 나섰다.

이날 오후 신작 발표회에 참석한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펄어비스는 검은사막으로 PC 온라인뿐 아니라 모바일·콘솔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전 세계 게이머들에게 하나로 연결된 경험을 선사해 왔다”며 “새로운 도전을 담은 신작을 전 세계 게이머들에게 선보이게 돼 영광스럽고 신작으로써 가능성과 혁신에 도전하겠다”고 힘줘 말했다.

펄어비스의 신작 4종 가운데 가장 먼저 출시될 게임은 ‘섀도우 아레나(Shadow Arena)’다. 이 게임은 50명의 이용자가 경쟁해 최후의 1인을 가리는 근접전 형태의 ‘액션 배틀 로얄’ 게임으로 내년 상반기 출시를 목표 삼고 있다. 검은사막 콘텐츠를 액션 게임에 더 가깝게 진화시킨 게임으로 펄어비스는 부스에서 PC 플랫폼 시연을 준비했다.

김광삼 섀도우 아레나 총괄 PD는 “애초 그림자 전장은 검은사막에 종속된 모드라 시스템 변경에 제한이 많았는데, 이를 독립시켜 액션 게임에 가깝게 진화시키기로 결정해 제작하게 됐다”며 “이번 지스타에서 준비한 시연과 21일 CBT(Closed Beta Test)를 통해 액션성과 재미를 끌어 올리겠다”고 강조했다.

신작 ‘플랜 8(PLAN 8)’은 현시대를 바탕으로 한 사실적인 그래픽의 표현과 스타일리쉬한 액션이 돋보이는 엑소수트 MMO 슈터(Exosuit MMO Shooter) 게임이다. 오픈월드 MMO이며 콘솔과 PC로 개발하고 있다.

이승기 플랜 8 총괄 PD는 “펄어비스의 신규 자체 엔진과 MMORPG 개발력 노하우를 바탕으로 슈팅 장르라는 새로운 게임에 도전하고 있다”며 “하나의 단어로 정의할 수 없는 MMO적 요소를 반영한 플랜 8만의 독창적인 장르를 경험할 수 있을 것”이라며 트레일러를 소개했다.

‘도깨비(DokeV)’는 사람들의 꿈에서 힘을 얻고 성장하는 도깨비를 찾아 모험을 떠나는 수집형 오픈월드 MMO 게임이다. 콘솔과 PC 출시를 우선으로 제작하고 있다. 특히 게임은 높은 자유도를 중심으로 개성 있고 아기자기한 그래픽으로 만들고 있다. 도깨비는 2020년 베타 테스트를 계획하고 있다.

김상영 도깨비 총괄 PD는 “게임 이름을 지을 때 고민이 많았는데 수집형 몬스터 게임이라 친숙한 우리말인 도깨비로 정했다”면서 “앞으로 다양한 모험을 즐길 수 있는 도깨비의 게임성을 이번 트레일러를 통해 감상해 달라”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붉은사막(Crimson Desert)’은 광대한 파이웰 대륙의 용병들이 생존을 위해 싸우는 이야기를 사실적인 캐릭터와 컷신으로 그린 펄어비스의 차기 플래그쉽 MMORPG다. 2020년 베타 테스트를 목표로 개발 중이다.

정환경 붉은사막 총괄 PD는 “붉은사막은 검은사막 안에 존재하는 거대한 사막의 다른 이름에서 착안해 애초 프리퀄로 기획을 했으나 본격적으로 개발에 들어가면서 새로운 세계관과 캐릭터를 포함한 별개의 게임으로 개발하기로 했다”며 “트레일러를 통해 알 수 있듯이 전투뿐 아니라 매력적인 탐험과 생존 등 다양한 콘텐츠도 잘 녹아 있다”고 설명했다.

붉은사막은 콘솔과 PC 플랫폼을 먼저 출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펄어비스는 지스타 기간 ▲섀도우 아레나 시연 ▲신작 트레일러 공개 ▲다양한 현장 이벤트 ▲펄어비스 스토어 운영 ▲검은사막 PvP 대회 ▲부산역 홍보 부스 등을 마련, 차별화된 게임 경험을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