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해운․항공
이스타항공, 17일부터 제주~상하이 노선 신규취항

[월요신문=고은별 기자] 이스타항공은 오는 17일부터 제주공항과 중국 상하이 푸동공항을 오가는 정기노선에 신규 취항한다고 10일 밝혔다.

제주~상하이 노선은 17일부터 주 4회(월·수·금·일) 운항하며 출발편(ZE691)은 제주공항에서 22시30분에 출발해 푸동공항에 현지시간 23시20분에 도착하고, 돌아오는 편(ZE692)은 현지시간 6시10분에 출발해 제주에 오전에 도착하는 일정이다. 비행시간은 요일에 따라 상이하며 1시간에서 1시간50분 정도 소요된다.

이스타항공은 지난해 5월 중국 운수권 배분을 통해 인천과 제주발 상하이 노선을 각 주 7회씩 배분받았다. 인천~상하이 노선의 경우 지난해 7월 취항해 운항 중이며 80% 이상의 높은 탑승률을 이어가고 있다. 특히 20~30대 젊은 개별 관광객의 비중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이스타항공은 지난 6일 홈페이지를 통해 제주~상하이 스케줄을 오픈해 판매 중이다. 예매 고객 중 70% 이상이 중국 현지인으로 이번 신규노선 취항에 따라 제주도를 찾는 인바운드 중국관광객이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스타항공 관계자는 “제주도는 중국 관광객이 별도 비자 없이 관광 할 수 있는 무사증 제도를 시행하고 있어 관광수요 확보에 유리하고, 인천~상하이 노선과 국내노선을 연계한 상품구성이 가능해 여행사의 선호도가 높다”며 “앞으로 제주~상하이 노선에 대한 추가 슬롯 확보를 통해 운항 횟수를 늘려 노선 경쟁력을 키워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고은별 산업 2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keb0522@wolyo.co.kr
IT. 전자. 항공. 게임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