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생활경제 재계리서치
‘효자상품’으로 자리매김한 이랜드 슈펜 룸슈즈, 100만족 팔렸다
(사진=이랜드)

[월요신문=유수정 기자] 이랜드리테일 슈즈 SPA브랜드 슈펜의 룸슈즈가 지난 4년간 누적 판매량 100만족을 돌파했다.

슈펜에 따르면 지난 2013년부터 선보인 룸슈즈는 올해 국내 전체 룸슈즈 카테고리 내에서 포털 검색량 1위를 차지하며 룸슈즈의 대표 브랜드로 자리 잡았다.

연평균 성장률도 80%를 웃도는 까닭에 슈펜 내에서도 효자 상품으로 자리매김한지 오래다.

특히 출시 당시 한 켤레 당 1만5900원이었던 가격을 지난해와 올해에 각 1만2900원과 9900원으로 꾸준히 인하했음에도 불구하고 매출이 성장한 상황이라 의미가 높다는 것이 업체 측의 설명이다.

슈펜 룸슈즈는 지난 2015년 층간 소음이 사회적 문제로 대두되면서 판매량이 크게 늘기 시작했다. 뿐만 아니라 보온성도 좋아 난방비 절감에 획기적인 아이템으로도 인정받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F/W 시즌에는 뉴 마카롱 룸슈즈와 롤리팝 룸슈즈를 신상품으로 선보일 방침이다. 발등까지 부드럽게 감싸주는 충전재에 착용감이 좋고, 트렌디한 디자인으로 홈웨어도 사랑스럽게 연출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이랜드리테일 슈펜 관계자는 “슈펜은 패딩 소재의 룸슈즈로 시작해 니트 룸슈즈, 마카롱 룸슈즈, 폴라베어 룸슈즈, 병정 룸슈즈 등 다양한 소재와 디자인을 적용해 시즌별로 30가지 스타일을 선보이고 있다”면서 “올해 들어서는 인테리어 소품으로 룸슈즈를 활용하는 소비자 니즈가 늘어나 S/S 시즌에도 가볍고 시원한 소재의 룸슈즈를 출시한 바 있다”고 전했다.

유수정 기자  yu_crystal7@wolyo.co.kr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유수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