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경제 금융일반
한국·스위스, 11.2조 통화스왑계약 체결 합의

[월요신문=임민희 기자] 한국은행과 스위스중앙은행이 9일 양자간 자국통화 스왑계약을 체결하기로 합의했다. 

계약금액은 100억 스위스프랑(약 106억 미달러 상당)/11조 2000억원이며 계약기간은 3년이다. 만기도래시 양자간 협의에 의해 연장이 가능하다.

양국은 그동안 긴밀한 협력관계를 유지해온 바탕위에서 양국간 금융협력 증진을 한층 더 강화하기 위해 스왑계약을 체결했다.

양국 중앙은행은 통화스왑 체결을 위한 서명식을 이달 20일 스위스 취리히에서 개최하기로 결정했다. 

한국은행 관계자는 “이번 한·스위스 통화스왑 체결은 지난번 중국과의 통화스왑 만기연장(지난해 10월), 캐나다와 신규 통화스왑 체결(지난해 11월)에 이어 한국은행과 정부가 합심해 협상의 전단계에서 모든 정보를 공유하는 등 긴밀한 공조를 통해 이뤄진 결과”라고 의의를 밝혔다.

임민희 기자  bravo159@naver.com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임민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