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 클릭 연예
'유리 오빠' 권혁준 "정준영 단톡방 멤버? 일 관련 카톡에 포함...성접대 아는 바 없다”
소녀시대 유리 오빠 권혁준. 사진=Mnet 방송화면 캡처.

[월요신문=윤소희 기자] 걸그룹 소녀시대 유리의 친오빠 권혁준이 정준영 단톡방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

최근 불거진 불법 성관계 촬영 영상이 공유된 정준영 카카오톡 단체 채팅방에 걸그룹 출신 여가수 오빠 G씨가 포함됐다는 보도가 나오자 네티즌들은 유리의 오빠이자 정준영의 친구인 권혁준을 지목했다.

이와 관련, 일부 네티즌은 권혁준의 SNS 댓글을 통해 “평생 누군가의 동생으로 살아가면서 오르지 않아도 될 일에 이름 올라야 하고 그걸 지켜봐야 하는 사람들은 무슨 죄를 저질렀기에 고통받야야 하냐”며 “부끄럽지 않으세요? 숨지 말고 당당하게 조사받고 속죄하고 평생 얼굴 들지 말고 살라”고 비난했다.

이에 권혁준은 12일 자신의 SNS에 “익명이라는 그림자 속에 숨으신 님아. 현재 모든 조사를 충실히 받고 있고 제가 지은 죄를 가지고 고개를 들고 못 들고 할 건 그쪽이 판단하실 내용이 아니라 본다”고 반박했다.

이어 그는 “밀땅포차 개업 당시 멤버로 일 관련 카톡에 포함돼 있던 부분이다. 성접대나 기사 내용의 대해서는 아는 바가 없다”며 “족쇄는 당신부터 푸시고 명명백백 신원 밝히고 와서 이야기하라”고 불쾌해했다.

권혁준은 엠넷 ‘너의 목소리가 보여’ 시즌2에 출연해 유리의 친오빠라는 사실이 알려졌다. 또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정준영의 절친으로 로이킴, 에디킴과 함께 등장하기도 했다.

권혁준이 언급한 '밀땅포차'는 승리, 최종훈, 정준영이 함께 개업한 이자카야로 최근 폐업한 것으로 알려졌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