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 포토뉴스
AOA 민아 탈퇴...FNC "설현 등 5인과 재계약"
AOA 민아 팀 탈퇴. 사진=뉴시스.

[월요신문=장혜원 기자] AOA가 멤버 민아의 팀 탈퇴로 데뷔 7년 만에 5인조 그룹이 된다.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최근 AOA 지민, 유나, 혜정, 설현, 찬미 등 5명과 재계약을 체결했다고 13일 밝혔다.

다만 민아는 논의 끝에 FNC와 계약을 종료하고 팀 탈퇴를 결정했다.

AOA 5인조 그룹으로 재편. 왼쪽부터 찬미, 혜정, 설현, 유나, 지민. 사진=뉴시스.

FNC 측은 “당사는 재계약을 마친 5인이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라면서 “지난 7년간 함께 해 온 민아는 멤버들, 회사와 깊은 논의 끝에 새로운 꿈을 펼치고자 다른 길을 가기로 했다. 오랜 고민 끝에 내린 민아의 결정에 응원과 격려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지난 2012년 8인조로 데뷔한 AOA는 ‘짧은 치마’, ‘사뿐사뿐’, ‘심쿵해’ 등 다수의 히트곡을 내며 인기 아이돌 그룹으로 성장해 왔다. 2016년 유경과 2017년 초아의 탈퇴로 그간 6인 체제로 활동해왔다.

 

 

장혜원 사회. 연예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brain97@hanmail.net
사회. 연예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