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국회․정당
나경원, 15일 정경두 해임건의안 제출..."방탄국회 추경 협조 불가”
지난 9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369회 국회(임시회) 제6차 본회의 대정부질문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이 이동섭 바른미래당 의원의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사진=뉴시스

[월요신문=성유화 기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57)는 15일 정경두 국방부장관 해임건의안을 국회에 제출한다. 한국당은 더불어민주당이 정 장관 해임건의안 표결 없이 추가경정예산(추경)안 처리에 나선다면 협조할 수 없다는 입장이다.

나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안보해체, 이제는 문재인 대통령이 답해야 합니다’ 기자회견을 열고 “(이틀간 본회의를 개의하지 않으면) 사실상 추경 협조는 어렵다고 볼 수 있다”고 말했다.

국무위원 해임건의안은 본회의에 보고된 때부터 24시간 이후 72시간 이내에 표결하도록 국회법에 규정돼 있다.

나 원내대표는 “정경두 국방부 장관 해임건의안을 제출한 뒤 표결에 부치려면 이틀이 필요하며, 여야 협상에서 본회의는 사실상 이틀로 내정됐었다”며 “그런데 이제 와서 여당은 본회의를 하루밖에 하지 못하겠다고 한다”고 비난했다. 예정된 본회의는 오는 19일 하루밖에 없기 때문이다. 나 원내대표는 이를 ‘방탄국회’로 표현했다.

한국당은 정 장관 해임 사유로 북한 목선의 삼척항 입항 사건에서의 군 경계 실패, 해군 2함대 허위 자수 사건 등 최근 잇따른 군 기강 해이 등을 제기하기도 했다.

나 원내대표는 "북한 선박 입항 사건은 이제 '목선 게이트' 수준으로 의혹이 증폭되고 있다“며 ”삼척항 방파제를 교묘히 '삼척항 인근'으로 왜곡한 대국민 사기 브리핑을 대통령은 모른 척하지 마시라"고 강조했다.

성유화 정치. 사회부 기자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dbghk8609@hanmail.net
정치. 사회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