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연예·스포츠 연예 포토뉴스
최송현, 3살 연상과 열애…스쿠버다이빙으로 인연맺어
사진=뉴시스

[월요신문=윤소희 기자] 아나운서 출신 탤런트 최송현(37)이 열애를 인정하면서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최씨의 소속사 디에이와이 엔터테인먼트는 "최송현은 세 살 연상의 다이빙 강사와 지난 6월 부터 열애 중"이라며 "결혼 계획과 관련해서는 구체적으로 알지 못한다"고 9일 밝혔다.

두 사람은 스쿠버다이빙을 취미로 즐기다 인연을 맺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밖에 SNS에서도 열애가 감지됐다. 각자의 인스타그램에 같은 곳에서 찍은 사진을 올렸다. 최송현은 하트 이모티콘을 붙이며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최송현은 아나운서 출신으로 2006년 KBS에 입사했다. 이후 예능물 '상상플러스'(2007~2008) 등을 진행했으며, 2008년 연기자로 전향해 드라마 '검사 프린세스'(2010) '마마'(2014) '공항 가는 길'(2016) '빅이슈'(2019) 등에 출연한 바 있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