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자동차 재계리서치
현대차, 청소년 위한 '2019 자동차 과학캠프' 개최
2019 자동차 과학캠프에 참여한 아이들의 모습./사진제공=현대자동차

[월요신문=최문석 기자] 현대자동차가 미래자동차산업을 이끌어갈 청소년 인재를 발굴한다.

현대차는 지난 12일부터 현대차 인재개발센터 파주캠퍼스에서 한국과학우주청소년단과 광주 지역 10개 학교 초등학생 140명을 대상으로 '2019 자동차 과학캠프'를 열었다고 14일 밝혔다.  

'자동차 과학캠프’는 아이들의 과학 교육 격차를 줄이고 자동차산업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 마련돼 광주 지역에서는 처음으로 진행됐다. 참여한 학생들은 드론·자율주행 전기차 레이싱, 로봇로켓만들기,  현대차 브랜드를 통한 자동차 개발체험 등을 배웠다.

또 이달 중으로 방과 후 특별활동인 '자동차 과학교실'을 운영한다. 전국 40개 학교에서 학생 1500명을 추천받아 이뤄지는 과학교실은 ▲자동차 산업 소개와 수소차 원리실험 ▲풍력차, 드론 등을 직접 만들 수 있는 공작교실 프로그램으로 구성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아이들에게 자동차 분야의 과학기술 특화 프로그램을 알려 미래 자동차 인재로 거듭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