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산업 전자․통신 재계리서치
삼성전자, '게임스컴 2019'서 게이밍 모니터 3종 공개
삼성전자는 20일 독일 쾰른에서 열리는 ‘게임스컴 2019’에서 최신 게이밍 모니터 3종을 공개한다./사진 = 삼성전자

[월요신문=지현호 기자] 삼성전자가 독일 쾰른에서 열리는 게임 전시회 '게임스컴 2019'에 참가한다.

게임스컴은 약 37만명의 관람객과 1000여개의 하드웨어·소프트웨어·게임 콘텐츠 제작사가 참여하는 세계 3대 게임 전시회다.
 
20일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 전년 대비 두 배가량 확대한 전시 부스를 마련하고 CRG5 27형, CRG9 49형, 스페이스 게이밍 모니터 등 최신 커브드 게이밍 모니터 3종을 출품한다고 밝혔다.

CRG5 27형은 유럽 전역에 출시되는 제품으로 240Hz의 고 주사율과 1500R 곡률의 커브드 스크린을 결합한 ‘240Hz 래피드커브(RapidCurve™)’ 기술이 적용됐다. 엔비디아(NVIDIA)의 지싱크(G-Sync)와도 호환이 가능해 슈팅이나 레이싱 게임처럼 화면 전환이 빠른 게임을 할 때도 잔상과 이미지 깨짐 없이 부드러운 화면을 즐길 수 있다.

또 커브드 VA(Vertical Alignment)패널을 사용해 광시야각을 지원하며, 3000:1 명암비로 선명한 화면과 몰입감 있는 게임 환경을 구현한다.

이번 전시회에 처음 선보인 스페이스 게이밍 모니터 32형은 클램프(Clamp)형 힌지(Hinge) 스탠드를 적용해 사용자가 책상 위 공간을 효율적으로 쓸 수 있도록 한 제품으로, QHD 화질과 144Hz 주사율을 지원한다.

이 제품은 사용자가 책상에 제품을 고정한 후 벽에 밀착 시켜 놓거나 앞으로 끌어당겨 쓰는 등 자유롭게 배치할 수 있어 한정된 공간에 각종 게이밍 기기를 늘어놓고 사용하는 게이머들에게 유용하다.

CRG9 49형은 게이밍 모니터 최초 듀얼 QHD 적용 모델이다. 32:9 화면비, 1800R 곡률의 커브드 광시야각 패널이 적용됐다.

김석기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게임스컴 2019에서 삼성만의 차별화된 게이밍 모니터 라인업을 대거 공개했다”라며 “지속적인 제품 혁신을 통해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선도할 것”이라고 전했다.

지현호 산업 2팀 팀장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ho0520@wolyo.co.kr
건설. 철강. 중공업. 자동차. IT. 전자. 항공. 공기업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