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정치 정치일반 정가 이모저모
안철수, 정치개혁 위한 세 가지 키워드 제시정치 리더십의 교체·낡은 정치 패러다임의 전환·정치권 세대교체
안철수 바른미래당 전 대표는 9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열린 '한국정치 이대로 좋은가? 미래 정책토론회'에 보낸 영상메세지를 통해 정치개혁 목표를 제시했다. /사진=뉴시스

[월요신문=이설화 기자] 안철수 바른미래당 전 대표가 정치개혁을 위한 세 가지 키워드를 제시했다. 정계 복귀 후 정치혁신을 이뤄내겠다는 의지를 밝힌 것. 

안 전 대표는 9일 국회에서 열린 '한국정치 이대로 가도 좋은가' 토론회에 보낸 영상메시지를 통해 "이렇게 인사 말씀 드리는 기회를 빌려 제가 생각하는 정치개혁의 목표와 의제에 대해 말씀드리고 싶다"고 운을 뗐다.

안 전 대표는 "외국에서 바라본 대한민국은 이해하기 어렵고 혼란스럽다"면서 "문제의 중심에는 편가르고 국민 분열시켜서 자기들 정치권력을 유지하려는 낡은 정치가 있다"고 말했다. 이미지 조작에만 능하고 국민보다 자기 편 먹여살리기에만 관심 있는 낡은 정치라는 지적이다.

이어 안 전 대표는 "정치개혁의 목표는 '대한민국은 지금 미래로 가고 있는가'에 대한 해답을 구하는 과정"이라면서 "이를 위해서는 정치 리더십의 교체, 낡은 정치 패러다임의 전환, 정치권 세대교체라는 정치개혁 과제가 이뤄져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를 위해 과거 지향적이고 분열적인 리더십을 미래지향적이고 통합적인 리더십으로 바꾸고, 1987년 민주화 이후 지역주의와 결합해 우리 정치를 지배해 온 이념과 진영의 정치패려다임을 실용정치 패러다임으로 전환해야 한다는 것.

아울러 안 전 대표는 "전면적인 세대교체와 개혁으로 새 술을 새 부대에 담아야 할 때가 왔다"면서 "저는 이러한 담대한 변화의 밀알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