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사회 사건.사고 사건 사고
서강대 로스쿨에 이어 동국대도 수시 합격자 뒤바껴
사진=뉴시스

[월요신문=안지호 기자] 동국대학교에서 올해 실시한 수시 실기전형 합격자 가운데 일부가 뒤바뀌는 일이 발생했다. 학교 측은 즉각 공식 사과문을 냈다.

동국대는 6일 전날(5일) 오후 3시에 발표된 '2020년도 수시 모집 실기전형' 최종합격자 발표에 오류가 있었다고 밝혔다. 내신점수를 반영하는 과정에서 3수 이상의 졸업생은 실기고사 점수를 변환해 내신 점수를 산출하는 '비교내신'을 적용하는데 이를 입력하지 않았던 것이다. 이로 인해 체육교육, 미술(서양화) 연극, 영화영상 전형에 지원한 수험생 중 일부가 비교내신을 적용하면 합격 임에도 불합격 처리됐다. 

동국대는 "수험생 및 학부모님께 커다란 실망감을 드리게 돼 진심으로 머리 숙여 사과의 말씀을 올린다"며 "무엇보다 합격 사실이 뒤바뀌게 되어 깊은 허탈감에 빠진 수험생 여러분들에게 다시 한번 더 머리 숙여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이어 "6일 중에 수시 모집 실기전형 지원자에 대한 최초합격자를 정정발표할 예정"이라며 "지원자는 동국대 입학처 홈페이지 '합격자 발표' 메뉴를 통해 합격 여부를 정정 발표 이후 다시 한번 확인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합격자 발표를 마무리한 후 경위를 철저히 조사해 관련자들을 엄중히 문책할 것을 약속드린다"며 "추후 같은 일이 재발하지 않도록 입시전형 관리에 최선을 다할 것을 약속드리겠다"고 사과했다.

한편, 이처럼 합격자 명단을 잘못 발표하는 사례는 동국대 뿐 아니라 올해 서강대 법학전문대학원 입시에서 산술식 입력 오류로 1차 합격자 중 수십 명이 불합격으로 정정 통보를 받기도 했다. 또 지난해에는 조선대, 2017년에는 경북대 수시모집에서 합격자를 잘못 발표하는 일이 있었다. 

<저작권자 © 월요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보 받습니다] 월요신문 MDN이 독자 여러분의 소중한 제보를 기다립니다.
뉴스 가치나 화제성이 있다고 판단되는 기사 제보 및 사진·영상 등을
월요신문 편집국(wolyo2253@daum.net / 02-2253-4500)으로 보내주시면 적극 반영하겠습니다.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